*기도 응답 기다리며!*               7/15/18

두 손 모아 본다.

기도 제목 가지고

한 영혼 보시는 하나님

무거운 제목

가슴에 안고

벌써 세월이

많이도 흘러가고 있다

철부지였던 그가

이십 사년 흘러간다.


죄는 무거운 짐이다

인간의 힘으론

불가능 하지만

한 분이신 그 분은

불가능을 가능케 하신다.

부르짖는 자에게

응답하시는 분 계신다.


간절한 마음

아시는 그분께서

당신의 그늘이 되어

보호자 되신 그분

그분은 겉을 보시지 않고

부르짖는 자 속 마음

점검하시는 그분이시다


그분의 때가 되면

자유를 주실 분!

조금만 참아다오

그분 손 내미실 때까지

답답한 내 마음

시원하게 해 주실 분!

기다리자! 끝까지 그분만!!!